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사회/단신2021. 10. 16. 14:14

- 경남도의 "장기요양요원의 처우개선 및 지위향상의 조례" 제정은 허수아비 제정인가?

사단법인 한국노인장기요양기관협회 경남지부 허연무 지부장은 불합리한 장기요양제도 개선을 위해 지역간담회를 진행했다. 첫 지역은 함양지역으로부터 시작했다.

이번 지역간담회는 장기요양기관 합리적 인력배치 기준 마련,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인건비 처우개선, 장기근속장려금 직.간접 인력의 차별없는 지급, 장기요양급여제공 고시 규정 및 차별적 징벌법 개정 등과 노인장기요양 안전공제회 설립에 대해 지역간담회를 진행했다.

한노협 경남지부 함양지회 기관장들이 모여 불합리한 장기요양제도 개선을 위해 우리가 합당하게 요구할 수 있는 부분에 대해서 강력하게 요구해서 개선해 나가자고 이야기했다.

이에 허연무 지부장은 경상남도에는 “장기요양요원의 처우개선 및 지위향상”이라는 조례가 재정되어 있지만 아무런 변화가 없다. 코로나 시기로 2년이라는 시간이 지나감과 2022년 제도변화로 인해 장기요양기관에 다가올 불합리한 장기요양제도 개선을 위한 각 지역별 릴레이 캠페인을 실시하려고 한다고 밝혔으며, 이번 릴레이 캠페인을 계기로 우리의 요구가 경상남도와 각 지자체 단체장들이 받아들여 관철될 수 있도록 경남 전지역에 걸쳐 준비중이라고 전하였다. 

 함양에는 현재 지역 연합회장을 맡고 있는 정정효 정효노인복지센터장을 중심으로 함양지회 회원들이 모이고 있으며, 이에 대한 탄원서도 준비하여 진행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

Posted by 사천뉴스 Chonds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