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종합2020. 3. 29. 11:40

코로나19 대응 예산 등 394억 원 증액된 규모

 

사천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전통시장의 상권 위축 해소 및 활성화 대책, 감염병 차단, 어촌뉴딜300(중촌항, 낙지포항)사업이 포함된 사회기반시설확충 등 총 394억원이 증액된 7398억원 규모의 추가경정 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3월 26일 밝혔다.

 

이번 추경안에 편성된 주요사업으로는 코로나19 감염병 차단을 위해 긴급복지생활비 4억원, 시민건강과 안전에 필요한 X-ray장비 및 열화상카메라 구입비 1억원, 소상공인·자영업자 보호와 전통시장 활성화의 여론을 적극 반영해 소상공인 이차보전금 및 소규모 경영개선지원 1억6000만원, 삼천포용궁수산시장 주차타워설치 72억원, 사천읍·삼천포 중앙시장 개별점포 노후전선교체 4억3000만원, 전통시장 환경정비사업 2억2000만원을 편성했다.

지난해 12월 해양수산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어촌뉴딜300(중촌항,낙지포항)사업비 36억 원을 편성하는 등 지역사회기반시설 확충에도 박차를 가했다.

이번 추경에서는 와룡문화제, 주민복지박람회 등 행사성 경비 약 12억원을 삭감해 코로나19 영향으로 어려운 지역경제 살리기에 재편성했다.

Posted by 사천뉴스 Chonds

댓글을 달아 주세요